본문 바로가기
	
	
한눈에 보는 복지 서비스

고용보험 실업급여 조건

by ★행복한 자유인★ 가내쑥공업 2021. 6. 28.

아는 게 힘이다. 블로거 쑤기입니다. :D

 

저는 프리랜서라서 고용보험에 대해 잘 몰랐는데, 최근에 개인사업도 하고 여러 가지 투잡을 하면서 고용보험에 대해서도 알고 있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오늘은 중요한 4대 보험 중 근로자를 위한 고용보험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내용은 요약을 하지 않았습니다. 워낙 금전과 관련이 되어있기 때문에 중요 요건이 충족이 되야하기 때문에~ 자세히 읽어주세요.


목차

  • 고용보험 실업급여란?
  • 구직급여(실업급여) 조건
  • 일용근로자 구직급여(실업급여) 조건
  • 실업급여(구직급여) 이직 사유

 

고용보험 실업급여 조건

 

고용보험 실업급여란?

 

고용보험 가입 근로자가 실직하여 재취업 활동을 하는 기간소정의 급여를 지급함으로써 실업으로 인한 생계불안을 극복하고 생활의 안정을 도와주며 재취업의 기회를 지원해주는 제도입니다.

 

  • 실업급여는 실업에 대한 위로금이나 고용보험료 납부의 대가로 지급되는 것이 아닙니다.
  • 실업급여는 실업이라는 보험사고가 발생했을 때 취업하지 못한 기간에 대하여 적극적인 재취업활동을 한 사실을 확인(실업인정)하고 지급합니다.
  • 실업급여 중 구직급여는 퇴직 다음날로부터 12개월이 경과 하면 소정 급여일수가 남아있다고 하더라도 더 이상 지급받을 수 없습니다.
    (실업급여 신청없이 재취업하면 지급받을 수 없으므로 퇴직 즉시 신청하시기 바랍니다.)

 

일반적인 저의 생각과 실업급여의 취지(?)가 달랐네요~

적극적인 재취업활동을 위해서 실업급여가 지급된다는 취지였습니다. 하하하하;;

 

실업급여 종류

 

실업급여의 종류가 생각보다 많습니다. 여기서 우리가 흔하게 받아왔고 생각하고 계신 실업급여! 인 '구직급여'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고용보험 실업급여(구직급여) 조건

구직급여의 수급 요건 (고용보험법 제40조)

- 이직일(고용보험 적용사업장) 이전 18개월간(초단시간근로자의 경우, 24개월) 피보험 단위기간이 통산하여 180일 이상일 것.

 

- 근로의 의사와 능력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취업(영리를 목적으로 사업을 영위하는 경우 포함)하지 못한 상태에 있을 것.

 

- 재취업을 위한 노력을 적극적으로 할 것.

 

- 이직사유가 비자발적인 사유일 것

(이직 사유가 법 제 58조에 따른 수급자격의 제한사유에 해당하지 아니할 것)

구직급여는 실업의 의미를 충족하는 비자발적 이직자에게 수급자격을 인정하는 것이지만, 자발적 이직자의 경우에도 이직하기 전에 이직 회피 노력을 다하였으나 사업주 측의 사정으로 더 이상 근로하는 것이 곤란하여 이직한 경우 이직의 불가피성을 인정하여 수급자격을 부여함

 

 

많은 분들이 6개월이라고 하지만 실질적으로 근무한 기간이 180일 이상이어야 합니다.

 

또한 자진퇴사가 아니라 비자발적인 이직!! 이어야 합니다.

 

자발적 이직하거나, 중대한 귀책사유로 해고된 경우는 제외.(수급자격 제한사유는 아래에~)

 

일용근로자 구직급여(실업급여) 조건.

일용근로자로 이직한 경우 아래 요건 모두 충족하여야 함

  • 수급자격 제한사유에 해당하지 않아야 함(일용) 수급자격신청일 이전 1월간의 근로일 수가 10일 미만일 것
  • (일용) 법 제58조에 따른 수급자격 제한사유에 해당하는 사유로 이직한 사실이 있는 경우에는 최종 이직일 기준 2019.10.1 이후 수급자는 실직 전 18개월(초단시간근로자의 경우, 24개월)중 90일 이상을 일용 근로하였을 것
    (최종 이직일 기준 2019.10.1 이전 수급자는 피보험단위기간 180일 중 90일 이상을 일용 근로하였을 것)

 

그러면 실업급여(구직급여)를 받기 위한 정당한 이직 사유가 무엇일까요?

 

실업급여(구직급여) 이직 사유.

 

수급자격이 제한되지 아니하는 정당한 이직 사유

 

▷다음 각 목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사유가 이직일 전 1년 이내에 2개월 이상 발생한 경우

  1. 실제 근로조건이 채용 시 제시된 근로조건이나 채용 후 일반적으로 적용받던 근로조건보다 낮아지게 된 경우
  2. 임금체불이 있는 경우
  3. 소정근로에 대하여 지급받은 임금이 「최저임금법」에 따른 최저임금에 미달하게 된 경우
  4. 「근로기준법」 제53조에 따른 연장 근로의 제한을 위반한 경우
  5. 사업장의 휴업으로 휴업 전 평균임금의 70퍼센트 미만을 지급받은 경우

 

▷ 사업장에서 종교, 성별, 신체장애, 노조활동 등을 이유로 불합리한 차별대우를 받은 경우

 

▷사업장에서 본인의 의사에 반하여 성희롱, 성폭력, 그 밖의 성적인 괴롭힘을 당한 경우

3의2. 「근로기준법 」 제76조의 2에 따른 직장 내 괴롭힘을 당한 경우

 

 

사업장의 도산ㆍ폐업이 확실하거나 대량의 감원이 예정되어 있는 경우

 

다음 각 목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사정으로 사업주로부터 퇴직을 권고받거나, 인원 감축이 불가피하여 고용조정계획에 따라 실시하는 퇴직 희망자의 모집으로 이직하는 경우

  1. 사업의 양도ㆍ인수ㆍ합병
  2. 일부 사업의 폐지나 업종전환
  3. 직제개편에 따른 조직의 폐지ㆍ축소
  4. 신기술의 도입, 기술혁신 등에 따른 작업형태의 변경
  5. 경영의 악화, 인사 적체, 그 밖에 이에 준하는 사유가 발생한 경우

다음 각 목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사유로 통근이 곤란(통근 시 이용할 수 있는 통상의 교통수단으로는 중 하나에 해당하는 사유로 통근이 곤란(통근 시 이용할 수 있는 통상의 교통수단으로는 사업장으로의 왕복에 드는 시간이 3시간 이상인 경우를 말한다)하게 된 경우

  • 사업장의 이전
  • 지역을 달리하는 사업장으로의 전근
  • 배우자나 부양하여야 할 친족과의 동거를 위한 거소 이전
  • 그 밖에 피할 수 없는 사유로 통근이 곤란한 경우

부모나 동거 친족의 질병ㆍ부상 등으로 30일 이상 본인이 간호해야 하는 기간에 기업의 사정상 휴가나 휴직이 허용되지 않아 이직할 경우

 

「산업안전보건법」 제2조제7호에 따른 "중대재해"가 발생한 사업장으로서 그 재해와 관련된 고용노동부 장관의 안전보건상의 시정명령을 받고도 시정기간까지 시정하지 아니하여 같은 재해 위험에 노출된 경우

 

체력의 부족, 심신장애, 질병, 부상, 시력ㆍ청력ㆍ촉각의 감퇴 등으로 피보험자에게 주어진 업무를 수행하게 하는 것이 곤란하고, 기업의 사정상 업무 종류의 전환이나 휴직이 허용되지 않아 이직한 것이 의사의 소견서, 사업주 의견 등에 근거하여 객관적으로 인정되는 경우

 

 

 

임신, 출산, 만 8세 이하 또는 초등학교 2학년 이하의 자녀의 육아, 「병역법」에 따른 의무복무 등으로 업무를 계속적으로 수행하기 어려운 경우로서 사업주가 휴가나 휴직을 허용하지 않아 이직한 경우

 

사업주의 사업 내용이 법령의 제정ㆍ개정으로 위법하게 되거나 취업 당시와는 달리 법령에서 금지하는 재화 또는 용역을 제조하거나 판매하게 된 경우

 

정년의 도래나 계약기간의 만료로 회사를 계속 다닐 수 없게 된 경우

 

그 밖에 피보험자와 사업장 등의 사정에 비추어 그러한 여건에서는 통상의 다른 근로자도 이직했을 것이라는 사실이 객관적으로 인정되는 경우

 

 

'한눈에 보는 복지 서비스'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국민연금 임의가입  (0) 2021.07.01
실업급여 이직 확인서  (0) 2021.06.30
고용보험 실업급여 조건  (0) 2021.06.28
5차 재난지원금 한번에 정리 !  (0) 2021.06.28
국민 내일배움카드 사용법  (0) 2021.05.10
이룸 통장  (0) 2021.05.05

댓글0